Doosan

Language

Go

뉴스

|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 소형 선박용 LNG엔진 개발협력 추진

- 한국가스공사, 삼진야드와 3사간 양해각서 체결

본문내용

두산인프라코어는 3월 27일 한국가스공사, 삼진야드와 LNG(액화천연가스) 추진 선박 보급을 위한 소형 선박용 LNG엔진 개발에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 체결은 미세먼지, 황산화물(SO2) 등 오염물질 배출 때문에 최근 디젤엔진이 장착된 국내 소형 선박을 친환경적인 LNG연료 선박으로 전환하려는 요구가 커지는 추세에 따라 이뤄졌다.

두산인프라코어 등 3사는 선박 연료 전환을 통해 오염물질 감축과 온실가스 감소, 국내 조선해양산업의 새로운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준호 두산인프라코어 엔진BG장(부사장)은 “선박용 LNG엔진 개발은 디젤엔진만으로 운영 중인 국내 소형선박 시장을 친환경적으로 전환시키는 중요한 분기점이 될 것”이라며 “향후 선박용LNG엔진의 해외 수출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소형 선박용 LNG엔진 개발협력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두산인프라코어 엔진제품개발 총괄 이경원 전무, 한국가스공사 가스연구원 허재영 원장, 삼진야드 기술 담당 박성신 전무.